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주다영 문신, 등쪽 어깨 부위에 국화 문신 ‘이젠 성인 연기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주다영 문신이 화제에 올랐다. 배우 주다영의 등쪽 은밀한 부위에서 국화 문신이 포착된 것.

KBS 2TV 수목드라마 ‘감격시대: 투신의 탄생’에서 아찔한 목욕 장면을 통해 주다영 국화 문신이 드러나 눈길을 끌고 있다.

국화 문신은 치명적인 매력을 겸비한 ‘가야’로 변신한 주다영이 단아하고 청순한 여인의 매력을 발산하며 성인 연기자로 자리매김 하는 상징적 의미를 깆고 있다.

캐릭터와 밀접한 관계를 맺으며 여배우들의 이미지를 바꿔 놓는 문신의 힘을 알기에 ‘팔색조’ 주다영은 촬영 때마다 2시간의 문신 분장을 견뎌냈다고.

지금까지 어디에서도 볼 수 없었던 고혹적인 모습을 선보인 주다영은 ‘감격시대’의 아역 분량이 모두 방송됨에 따라 하차했다.

나이답지 않은 탄탄한 연기력과 감정연기로 눈길을 끈 주다영의 다음 모습이 기대된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