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별그대 세트장 공개, 전지현 고백한 로맨틱 발코니 ‘실상보니 멘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별그대 세트장 공개’

‘별그대’ 세트장이 화제다.

26일 SBS ‘한밤의 TV연예’는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별그대)의 촬영 뒷이야기를 공개했다.

이날 방송을 통해 ‘별그대’ 천송이(전지현 분)과 도민준(김수현 분)이 사랑을 꽃피운 장소 중 하나인 펜트하우스 발코니가 실제 건물이 아닌 세트장임이 공개됐다.

‘별그대’에서 대도시 야경이 아름답게 내려다보이던 발코니 세트장 앞에는 도시 풍경이 아닌 파란색 천이 덮여있어 놀라움을 줬다.

‘별그대’에서 멋진 야경을 보여준 이 장면은 이 세트장에서 연기를 한 배우들의 모습과 강남의 한 옥상에서 촬영한 영상을 CG로 합성한 것으로 알려졌다.

네티즌들은 “별그대 세트장 공개, 멘붕이다”, “별그대 세트장 공개, 환상 깨졌어”, “별그대 세트장 공개, 발코니 장면 위험해보였는데 어쩐지”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 = SBS(별그대 세트장 공개)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