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루이 14세’역에 안재욱·신성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안재욱(위)·신성록
배우 안재욱(위)과 신성록(아래)이 오는 4월 개막하는 뮤지컬 ‘태양왕’에서 루이 14세 역을 연기한다. 프랑스 전제 군주 루이 14세의 일대기를 다룬 ‘태양왕’은 상반기 기대작 중 하나로 꼽힌다.

지난해 뮤지컬 ‘황태자 루돌프’ 공연 후 지주막하출혈 수술을 받은 안재욱은 “복귀하는 첫 작품으로 더욱 조심스럽고 신중하게 고려했다”며 “제작사에 대한 신뢰와 배역에 대한 믿음과 애정이 커져 출연을 결정했다”고 말했다. 안재욱과 신성록 외에 루이 14세를 가슴에 품고 산 여인 프랑수아즈는 김소현·윤공주가, 루이 14세의 동생 필립 역에는 김승대·정원영이 캐스팅됐다. 공연제작사 EMK뮤지컬컴퍼니는 오는 4월 10일부터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 삼성전자홀에서 라이선스 공연으로 첫선을 보인다.
2014-01-29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