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종현 열애설’ 이유비 과거 노출…청순가련의 궁극!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이유비
MBC 캡처
배우 이유비가 샤이니의 멤버 종현과 열애설에 휩싸인 가운데 과거 그녀의 사진이 새삼 화제다.

29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이유비 드라마 출연’이라는 제목으로 사진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은 이유비가 지난해 종영된 MBC 드라마 ‘구가의 서’ 에서 최강치(이승기)의 첫사랑 역을 맡아 열연하던 모습을 캡처한 것이다. 사진 속에서 이유비는 상반신이 노출된 채 나무에 묶인 모습으로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앞서 이날 오전 한 매체는 종현과 이유비가 지난해 말 친구에서 연인으로 발전했다고 전했다. 종현은 지난 2010년 10월 배우 신세경과 데이트하는 모습이 포착된 뒤 열애를 인정했지만 8개월 만에 결별했다.

종현의 소속사인 SM엔터테인먼트는 29일 “종현과 이유비의 열애는 사실이 아니다”라면서 “동갑내기 친구들끼리 모임이 있는데 거기서 알고 지내는 친구 중 한 명이라고 본인이 해명했다”고 밝혔다. 이어 이유비의 소속사인 싸이더스HQ도 같은 입장을 내놓으며 열애설을 부인했다.

이 매체는 그룹 다비치의 멤버 강민경이 두 사람 사이를 가깝게 하는데 큰 역할을 했다고 보도했지만 강민경 측도 “사실과 다른 내용”이라고 부인했다.

종현은 새달 3일부터 MBC 라디오 ‘푸른밤, 종현입니다’를 진행하며 이유비는 SBS ‘인기가요’ MC로 발탁돼 활발히 활동할 예정이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