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영애 일상, 자뻑 엄마+이란성 쌍둥이 남매 ‘알고보니 허당?’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이영애가 자신의 이름을 딴 SBS스페셜 ‘이영애의 만찬’으로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남편 정호영과의 결혼 이후 일체의 연예활동을 중단한 채 두 아이의 육아에 전념하고 있는 이영애는 이영애의 만찬 프로그램을 통해 자신의 특별한 일상을 시청자들에게 공개한다는 계획이다.

29일에는 이영애의 만찬 티저영상이 공개됐는데 이란성 쌍둥이 남매를 돌보는 이영애의 평범한 일상이 담겨져 있어 네티즌들의 관심을 끌었다.

이영애는 이영애의 만찬에서 그동안 산소 같은 여자의 이미지를 벗고 평범한 엄마이자 주부의 모습을 강조한다는 계획이다.


남편 정호영과의 러브 스토리는 물론 두 아이를 키우는 모습부터 이영애의 집 내부 인테리어까지 이영애의 만찬을 통해 전격 공개된다.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까지 한류 스타로 이름을 날린 이영애이기 때문에 이번 이영애의 만찬 스페셜에서 남편 정호영과 두 아이들 사이에서 이영애가 어떠한 삶을 누리고 있는지 벌써부터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사진 = 서울신문DB (이영애 일상)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