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중국 미스터리 호수, 여자가 좋아하는 핑크색? ‘핏빛에 악취’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중국 미스터리 호수가 화제다.

중국 칭다오시의 한 호수가 한순간 ‘핏빛’으로 물들어 주민들이 충격을 금치 못하고 있다. 중신망 등 현지 매체의 28일자 보도에 따르면 중국 칭다오시의 한 인공호수가 지난 27일 붉은 빛으로 물들었다.

공원 관리자는 청명했던 호수물이 한순간 붉게 변했고, 수면에는 옅은 기름띠가 형성된 상태였다고 전했다. 또 물에서 간간히 악취가 풍기기도 했다고 전해 놀라움을 자아내고 있다.

신고를 받고 해당 관청 수질관리처 및 전문가들이 직접 호수를 살폈지만 아직까지 정확한 원인이 밝혀지지 않았다고 알려졌다.


중국 미스터리 호수를 접한 네티즌들은 “중국 미스터리 호수, 정말 미스터리네”, “중국 미스터리 호수, 너무 무섭다”, “중국 미스터리 호수, 여자가 좋아하는 핑크색? 사실은 악취가..”, “중국 미스터리 호수..도대체 무슨 사연?”, “중국 미스터리 호수..핑크색이라고 해서 모두 좋은 게 아니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중국 미스터리 호수)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