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전지현 외계인 테스트 시청자 폭소 “도대체 뭘 했길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전지현 외계인 테스트 화제

SBS 수목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이하 별그대)’에서 전지현이 한 ’외계인 테스트’가 화제다.

지난 29일 방송된 ‘별그대’ 13회에서 천송이(전지현)는 도민준(김수현)이 외계인이라는 사실을 믿지 못하고 도민준을 테스트했다.

천송이는 “내가 여기서 불렀는데 오면 인정”이라고 혼잣말을 하며 북한산 정상에 올랐다. 이어 “도민준 나 좀 살려줘. 나 좀 구해줘”라고 소리를 질렀다.

등산객들이 이상한 시선으로 쳐다봤지만 천송이는 “나 여기 북한산인데, 나 지금 좀 위험한데, 진짠데. 어우 살려주세요. 살려주세요”라고 거듭 외쳐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안겼다.

하지만 도민준은 끝내 나타나지 않았고, 천송이는 “내 이럴 줄 알았다. 외계인은 무슨”이라고 말하며 산을 내려왔다.

그런데 ‘별그대’ 13회 말미에 등장한 에필로그에서 도민준이 북한산에서 천송이를 실제로 찾는 반전 화면이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천송이를 바라보고 있던 도민준은 “저게 사람을 아무 때나 불러대고 깜짝 놀랐잖아”라고 말해 시청자들에게 또 한번 웃음을 줬다.

전지현 외계인 테스트에 네티즌들은 “전지현 외계인 테스트 황당하네”, “전지현 외계인 테스트 너무 웃기다”, “전지현 외계인 테스트 반전 기가 막히네”, “전지현 외계인 테스트 연기 짱” 등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