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빅토리아, ‘피리부는 소년’ 패러디 “역시 4차원 엉뚱 발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에프엑스(f(x)) 빅토리아가 중국에서 새해 인사를 전했다.

빅토리아는 31일 오후 중국 SNS 웨이보에 “여러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마부정제, 만사여의(馬不停蹄, 萬事如意)”라는 새해 인사와 함께 코믹 설정샷을 공개했다.

’더욱 발전하고 모든 일이 뜻대로 되라’는 축복의 인사와 함께 빅토리아가 공개한 사진은 화가 마네의 작품 ‘피리부는 소년’을 연상케 하는 설정 사진이었다.

빅토리아는 촬영 현장에서 승마복 스타일의 극중 의상을 입고 눈을 가린 채 소품으로 피리를 부는 듯한 엉뚱하면서도 깜찍한 포즈를 취해 웃음을 자아낸다.


한편 빅토리아는 중국에서 자신의 두 번째 드라마 ‘견진기연’ 촬영에 집중하고 있다. 빅토리아는 이 드라마에서 타로 카드로 사건을 해결하는 여성 탐정 두춘샤오로 분한다.

사진 = 빅토리아 웨이보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