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비, 김태희 위한 러브송 ‘사랑해’ 발표…무슨 말 하려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선배 가수 태진아와 함께 한 ‘라 송’으로 과거 인기를 되찾은 가수 비가 여자친구 탤런트 김태희에게 바친다는 뜻의 이른바 ‘김태희송’이라고 불리는 신곡 ‘사랑해’를 오는 7일 공개한다.

비의 소속사 큐브DC는 4일 “비가 오는 7일 타이틀곡 ‘사랑해’를 앞세운 정규 6집 ‘레인 이펙트’의 스페셜 에디션을 발매한다”면서 “지난 1월 2일에 발매된 ‘라 송’의 국민적인 성원과 인기에 이어 음악적으로 또 다른 변신을 엿볼 수 있는 발라드 타이틀 ‘사랑해’를 발표, 글로벌 음악팬들의 이목을 다시 한 번 사로잡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사랑해’는 정규 6집과 마찬가지로 비가 직접 작사 작곡에 참여했다. 웅장한 스트링에 ‘사랑해’라는 달콤한 고백으로 시작하는 노래는 사랑에 빠진 한 남자의 완벽한 서사구조가 펼쳐짐으로써 한 겨울 따뜻한 감성을 부추긴다. 사랑하는 연인에게 진심어린 마음을 고백하는 ‘프로포즈 송’으로 많은 사랑을 받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신곡 ‘사랑해’를 비롯한 비의 스페셜 에디션은 비 정규 6집의 리패키지 앨범으로 신곡 ‘사랑해’를 비롯해 ‘30 Sexy Remix’등이 추가로 수록돼있으며, 64페이지 소책자와 36장의 노트로 구성되어 비의 진솔한 이야기를 들려 줄 예정이다.

비는 현재 헐리우드 영화 ‘더 프린스’의 후반 작업 및 미팅 차 미국에 체류 중이다. 신곡 ‘사랑해’를 비롯한 비의 ‘레인 이펙트’ 리패키지 앨범은 오는 7일 음원사이트를 통해 일제히 공개될 예정이며 오프라인에는 11일에 발매된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