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별그대 “설희 표절논란, 홍보에 이용했다” 블로그 보니 ‘충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별그대 설희’

SBS 수목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극본 박지은 연출 장태유, 이하 별그대)와 만화 ‘설희’(작가 강경옥)의 법적 공방이 뜨겁다.

‘별그대’ 제작사 HB엔터테인먼트는 5일 ‘설희’ 측을 상대로 저작권 및 성명권 무단 사용에 대해 내용증명을 발송했다.

HB엔터테인먼트는 이날 “제보를 통해 만화 전문 사이트 미스터 블루 및 미스터 블루 블로그에서 만화 ‘설희’의 책 소개로 드라마 ‘별그대’와 출연 배우 이름을 사용해 홍보하고 있는 것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어 “작품이 인기리에 방영되는 점을 홍보에 활용하고 있는 것이 아닌지에 대해 법적인 판단을 받도록 조치할 예정”이라며 “권리의 무단 사용 부분에 대하여 법적으로 손해배상 청구를 강구하고 있다”고 전했다.

앞서 강경옥 작가는 ‘별그대’가 자신의 만화 ‘설희’를 표절했다고 주장해 왔다. 지난달 28일에는 블로그를 통해 “후배 작가들과 만화계를 위해 고소하겠다”며 “이기면 좋지만 진다해도, 나쁜 사례도 하나의 디딤돌은 될 수 있길 바란다. 현재 법 규정 내에서 패소하더라도 ‘사회적 저작권 환기’의 비용으로 지출했다고 생각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사진 = ‘별그대’ 포스터, 미스터 블루 블로그 캡처(별그대 설희)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