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짝 남자6호 “치마 올라가니까 섹시하던데” 여자5호 반응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짝 남자 6호·5호 화제

짝 남자 6호가 여자 5호에게 보인 반응이 화제다.

지난 5일 방송된 SBS 짝 67기 골드미스 특집에서는 여자들이 데이트권을 획득하기 위해 게임을 진행했다.

이날 짝 여자 5호는 데이트권을 얻기 위해 열심히 게임에 참여하다 넘어지면서 치마가 살짝 올라가고 말았다.

그런데 남자 6호는 오히려 여자 5호의 이런 모습에 호감을 느껴 화제가 됐다. 짝 남자 6호는 “공놀이 할 때 안쓰러웠다. 하지만 되게 섹시한데”라면서 “난 시각적인 거에 민감한가봐”라고 속마음을 털어놨다.

이에 여자 5호는 “너무 웃기다. 그럴 수가 있나”라면서 “기분이 나쁠 수도 있지만 유쾌하다. 그런 접근도 나쁘진 않다”고 밝혔다.

네티즌들은 “짝 남자 6호, 여자 5호에게 너무 엉큼한 반응을 보였네”, “짝 남자 6호, 솔직한 말에 여자 5호도 반했나”, “짝 남자 6호, 여자 5호 둘 다 재밌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