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설국열차’ 요나 고아성 베를린 영화제 참석, 출국 인증샷 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베를린 영화제 참석 차 출국하는 배우 고아성 인증샷이 화제다.

지난 2013년 934만 명을 기록한 ‘설국열차’에 출연, 열차에서 태어난 신비로운 소녀 ‘요나’역을 맡아 성숙한 연기력과 독보적인 존재감을 선보였던 배우 고아성이 제 64회 베를린 국제영화제를 참석하기 위해 6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독일로 출국했다.

고아성의 소속사 포도어즈 엔터테인먼트는 6일 고아성의 출국 전 사진과 비행기안 셀카를 공개했다.

6일 오전 독일로 출국하기 위해 인천국제공항을 찾은 고아성은 아이보리색 코드를 입고 썬글라스를 낀 모습이 시크한 매력을 풍기고 있다.

또한, 비행기 안의 셀카에서는 무표정과 다소 깜찍한 모습이 20대다운 모습이다.

제 64회 베를린 국제영화제에서 ‘설국열차’는 7일과 8일 양일간 상영 예정이며, 고아성과 함께 봉준호 감독과 송강호는 영화제에 참석해 관객을 만날 예정이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