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가인, 허지웅에게 끼 부리더니…베드신 방불 19禁 뮤비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브라운아이드걸스의 멤버 가인이 6일 솔로 타이틀곡 ‘진실 혹은 대담’ 뮤직비디오를 공개한 가운데 가인의 과거 사진이 새삼 화제가 되고 있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 ‘허지웅에 끼부린 가인 19금 베드신’이라는 제목으로 사진이 올라왔다.

이 사진은 지난 2012년 가수 가인의 두 번째 솔로 앨범 ‘토크 어바웃 에스’(Talk about S)의 타이틀곡 ‘피어나’ 뮤직비디오 스틸컷이다. 특히 높은 수위의 격렬한 베드신에 ‘피어나’ 뮤직비디오는 미성년자 관람불가 판정을 받았다.

가인의 19금 베드신 사진을 접한 네티즌들은 “가인 19금 베드신 너무 야하다” “가인이 허지웅에게 끼부린다니 놀랍다”, “가인, 왜 하필 허지웅에게 끼를 부렸지?” 등의 반응을 보였다.

가인은 6일 정오 멜론을 비롯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타이틀곡 ‘진실 혹은 대담’(Truth or Dare) 뮤직비디오 전편을 최초 공개했다. 아이유, 윤종신, 허지웅 등 다양한 스타들이 출연한 뮤직비디오로 화제를 모은 ‘진실 혹은 대담‘은 가인을 바라보는 시선과 소문, 그에 대한 진실을 담은 곡이다. 특히 이 뮤직비디오에 출연한 허지웅은 “가인이 나에게 끼를 부리더라”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