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추사랑 밀당, 야노시호가 과거 비의 요가 선생님? ‘충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추사랑 밀당이 화제다.

9일 방송된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퍼맨)’에서는 추성훈과 추사랑이 비의 연습실을 방문한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설특집 녹화를 위해 한국에 들어왔던 추성훈에게 전화가 한통 걸려왔는데, 예전부터 추성훈과 친분이 있던 가수 비의 전화였던 것. 또 아내 야노시호가 비의 요가 선생님을 했었기에 추성훈 부부와의 인연은 더욱 각별하다고 전해졌다.

이날 비는 “슈퍼맨 팬”이라며 사랑이에게 미니 마우스 인형을 선물했으며 “사랑이를 위해서 음악 소리를 최대한 줄여달라”고 요청하기도 했다.

또한 비는 안무 연습까지 일찍 마치고 사랑이를 보러 달려왔다. 여기에 사랑이가 좋아하는 포도와 김까지 준비했다.

그러나 사랑이는 긴장을 풀지 않았고, 생각만큼 쉽게 친해지기 어려운 사랑이에게 비는 “이렇게 도도한 여자는 처음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추사랑 밀당을 접한 네티즌은 “추사랑 밀당..가수 비도 들었다놨다”, “추사랑 밀당..너무 귀여워”, “추사랑 밀당..역시 사랑이”, “추사랑 밀당..야노시호가 과거 비의 요가 선생님? 충격이다”등 반응을 보였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