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윤형빈, 타카야 츠쿠다에 1라운드 4분 19초 통쾌한 ‘TKO승’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윤형빈, 타카야 츠쿠다에 1라운드 4분 19초 통쾌한 ‘TKO승’

개그맨 윤형빈이 타카야 츠쿠다에 통쾌한 1라운드 TKO승을 거뒀다.

윤형빈은 9일 오후 8시 서울 송파구 방이동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열린 ‘로드 FC 2014 윤형빈vs타카야 츠쿠다’ 경기에서 1라운드 TKO승을 거뒀다. 윤형빈은 타카야 츠쿠다와의 경기에서 경기 초반 치열한 기싸움을 벌였지만 ‘한방’으로 타카야 츠쿠다를 제압했다.

경기 시작 직후 윤형빈과 타카야 츠쿠다는 잔펀치를 주고 받으며 탐색전을 시작했다. 이후 타카야 츠쿠다의 주먹에 맞은 윤형빈은 휘청거릴 정도로 충격을 받았지만 이내 다시 일어나 그를 구석으로 몰며 압박했다.

1라운드를 1분여 남겼을 때 윤형빈은 주먹으로 타카야 츠쿠다의 얼굴을 강타했다. 타카야츠쿠다가 쓰러지자마자 윤형빈은 기회를 놓치지 않고 펀치를 날리며 4분 19초만에 TKO승을 거뒀다.

네티즌들은 “윤형빈, 결국 타카야 츠쿠다 물리쳤네. 멋지다. 장하다”, “윤형빈 타카야 츠쿠다 TKO 길이 남을 명장면”, “윤형빈, 타카야 츠쿠다 TKO 핵펀치 정말 대단했음”, “윤형빈, 타카야 츠쿠다 TKO 경기 보고 또 봐도 멋져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