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유희열 눈물, 한참동안 소리 없이 눈물 ‘도대체 무슨 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유희열 눈물이 화제다.

9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K팝스타3’(이하 ‘케이팝스타3’)에는 배틀 오디션 1라운드 모습이 그려졌다.

이 날 유희열의 안테나 뮤직에서 트레이닝을 받은 홍정희는 최백호의 ‘낭만에 대하여’를 열창했지만 1위 알맹, 2위 배민아에 밀려 탈락하게 됐다.

유희열은 “심사위원들이 홍정희 양에게 가장 많이 했던 것은 ‘색깔이 무엇일까?’라는 지적이었다. 특단의 조치가 없다면 떨어질 것 같았다”라고 밝혔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유희열이 눈물을 흘린 것은 홍정희가 최선을 다해 노력했다는 것을 알기 때문이었다. 홍정희는 어린 시절 트로트 신동으로 주목 받은 바 있다.

이어 유희열은 “태도와 노래하는 모습이 정말 좋다. 3주 동안 반대로 많이 배웠고, 다음에 녹음실에서든 연습실에서든 피아노를 치고 노래하는 가수로 꼭 다시 만나고 싶다”고 덧붙였다.

유희열 눈물을 접한 네티즌들은 “유희열 눈물, 감동적이더라” “유희열 눈물, 많이 미안했나봐” “유희열 눈물, 안타깝다” “유희열 눈물..꼭 다시 만날 수 있을 듯” “유희열 눈물..나도 같이 울 뻔했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사진 = SBS (유희열 눈물)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