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정자매 프로젝트, 제시카-크리스탈 리얼 일상 ‘민낯도 공개하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정자매 프로젝트’ 소식이 화제다.

걸그룹 소녀시대 멤버 제시카와 f(x) 멤버 크리스탈 자매의 리얼한 일상을 담을 프로그램 ‘정자매 프로젝트’(가제)에 대해 소속사와 제작사 모두 조심스러운 반응을 보였다.

10일 제시카와 크리스탈의 소속사인 SM 엔터테인먼트 측은 “제시카와 크리스탈 남매의 ‘정자매 프로젝트’를 제안 받은 사실은 있지만 확정된 것 없다”고 밝혔다.

CJ E&M 측 역시 “’정자매 프로젝트’에 대한 초기 논의는 있었으나 구체적 사항을 논한 건 아니다”라며 “아이디어 차원에서 서로 교류는 있었으나 결정된 건 아무것도 없다”고 설명했다.

앞서 한 매체는 방송관계자 말을 빌려 “제시카와 크리스탈 자매가 ‘정자매 프로젝트(가제)’에 출연을 논의 중이다. 두 사람의 리얼 라이프가 그려질 것으로 보인다”고 보도했다.

’정자매 프로젝트’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정자매 프로젝트, 꼭 했으면 좋겠다” “정자매 프로젝트..그럼 민낯도 공개하나” “정자매 프로젝트, 정자매의 리얼 라이프 궁금해” “정자매 프로젝트, 꼭 성사되길” “정자매 프로젝트..궁금하네”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 = 서울신문DB (정자매 프로젝트)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