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211 핸드폰 대란, 피 튀기는 구매혈전 ‘아이폰5S가 단돈 10만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11 핸드폰 대란이 뭐지?

2월 11일 새벽, 유명 스마트폰 커뮤니티에서는 최신 스마트폰 구매 대란이 발생했다.

이날 한 스마트폰 가격정보 공유 전문 커뮤니티에서는 “SKT 번호이동 아이폰5S 10만원, 갤럭시노트3 15만원, 69 부유 가유 유유”란 제목의 게시글이 공개됐다.

이 글을 해석해보면 애플 아이폰5S 할부원금은 10만원, 69요금제 3개월 유지, 부가 서비스 있음, 가입비, 유심비 있음이란 뜻이다.

실제로 이날 전국에서는 그야말로 ‘스마트폰 가격 대란’이 발생한 것. 일부 지점에서는 내방으로만 신청서를 받아 오전 3시에 직접 스마트폰 매장을 수백명이 방문하는 기현상이 발생하기도 했다.

이날 아이폰5S와 갤럭시 노트3에는 90만원과 80만원 상당의 보조금이 붙었다. 이는 정부 보조금 상한선 27만원을 크게 웃도는 금액이다.


211 핸드폰 대란을 접한 네티즌들은 “211대란 저도 갈아 탔습니다”, “211 핸드폰 대란, 새벽에 올라온 사진 신기하더라”, “211대란, 스마트폰이 뭐길래”, “211 핸드폰 대란..왜 하필 새벽에..”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211 핸드폰 대란-위 기사와 관련 없음)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