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스텔라, ’청순’ 벗고 란제리룩 입었다…29禁 티저보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스텔라, ’청순’ 벗고 란제리룩 입었다…29禁 티저보니

걸그룹 스텔라가 12일 파격적인 섹시 컨셉을 내세운 미니앨범 ‘마리오네트’를 발표하고 걸그룹 섹시 대전에 합류했다.

스텔라는 지난 2011년 데뷔한 이후 줄곧 발랄한 소녀의 이미지로 활동해왔으나, 이번 앨범에서 섹시한 매력으로 승부한다는 각오다.

스텔라의 신곡 ‘마리오네트’는 카라, 나인뮤지스, 인피니트 등의 히트곡을 작업한 스윗튠이 작곡을 맡았다. ‘마리오네트’는 록 리듬과 기타사운드가 인상적인 레트로 댄스곡이다. 강렬하면서도 흥겨운 드럼 라인과 대비되는 슬픈 가사에는 실연을 당한 여자의 슬픔을 담았다.

스텔라는 떠나버린 남자에게 남은 미련 때문에 이리저리 끌려 다니는 여자를 끈에 매달린 인형인 ‘마리오네트’로 표현하면서 안무에서도 파격적이고 획기적인 변신을 보여줄 예정이다.

앞서 스텔라는 지난 10일 공식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계정에 티저 사진을 일부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공개된 여섯 장의 사진에는 란제리 의상을 입은 효민, 민희, 가영, 전율 등 네 명의 멤버의 아찔한 모습을 담고 있다.

스텔라는 오는 12일 ‘마리오네트’ 발매를 시작으로 13일 Mnet ‘엠카운트다운’을 통해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할 예정이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