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국악소녀 가영, 국악고 김연아의 이유있는 변신 ‘스텔라로 데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국악소녀 가영의 변신이 화제다.

걸그룹 스텔라가 파격적인 섹시 콘셉트의 뮤직비디오를 공개해 주목받고 있는 가운데, 스텔라의 멤버 가영의 과거가 눈길을 끌고 있다.

스텔라 가영은 지난 2009년 KBS 2TV ‘해피선데이-1박 2일’ 시청자 투어 특집에 출연했다. 당시 국악고등학교에 재학 중이던 가영은 귀여운 외모로 ‘국악고 김연아’, ‘국악 소녀’ 등의 애칭을 얻으며 높은 관심을 받았다.

또한, 장기자랑 시간에 국악고 친구들과 함께 티아라의 ‘Bo Peep Bo Peep’에 맞춰 깜찍한 댄스를 펼쳐 시선을 끌었다.


당시 가영은 교복차림에 앳된 외모로 풋풋한 매력을 발산하고 있지만, 5년의 세월이 흐른 지금 파격적인 노출로 놀라움을 자아내고 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