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주상욱 수트발, 진정한 수트발 ‘전부인 이민정은 어디 있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주상욱 수트발이 화제다.

배우 주상욱이 12일 공개된 MBC 새 수목드라마 ‘앙큼한 돌싱녀’ 현장 사진에서 수트를 입고 세련된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이 드라마는 이혼한 전(前) 남편이 성공한 벤처 사업가가 되어 돌아오자 그를 다시 유혹하려는 이혼녀의 앙큼한 작전을 그린다. 주상욱은 인생 역전을 이룬 벤처 사업가 차정우를 연기한다. 그를 다시 꼬이려는 이혼녀 나애라 역할에는 이민정이 출연한다.

주상욱은 사진에서 ‘올해의 기업가 상’을 수상하는 등 새로운 IT 산업을 주도하는 기업의 대표로 위풍당당한 모습을 보여준다. 뿐만 아니라 기자들에게 둘러싸여 인터뷰를 하는 모습 등은 과거 모습으로 공개된 ‘더벅머리 고시생 차정우’와는 180도 다른 캐릭터로 보일 정도다.

주상욱은 다소 소심하고 자신감이 없어 보였던 과거에서 자신감에 가득 찬 떠오르는 기업 CEO 차정우로 변신한 모습을 표현해 냈다. 그는 촬영 중 시상식이나 인터뷰 장면에서 일상 용어가 아닌 단어들로 이뤄진 긴 대사들을 소화함에도 NG 없이 마치며 차정우로 완벽하게 변신한 모습을 보여줬다.


드라마 관계자는 “기자들과 인터뷰를 진행하는 장면에서 차정우는 과거 거듭된 사업 실패로 구박을 받았던 때를 회상하며 나애라에 대한 미움을 더욱 키우게 된다. 이를 모르는 애라가 정우를 꼬이는 과정이 재미있게 그려질 것”이라며 기대를 당부했다. 방송은 ‘미스코리아’ 후속으로 전파를 탄다.

사진 = MBC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