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상화 애인, 소치 도착하자마자 이상화 안 만난 이유는? ‘경악’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상화 애인이 온라인상에서 화제다.

13일 한 매체는 현재 육군 중위로 복무중인 이상화의 남자친구 이상엽 씨가 지난주 휴가, 해외출국을 허가받고 소치에 응원하러 간 사실을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상화 남자친구는 연세대 체육교육학과 07학번으로 아이스하키 선수 출신이다. 그는 2010년 유한철배 전국대학대회 최우수선수로 뽑히는 등 선수로서 가치를 인정받았지만, 대학 졸업 후 아이스하키를 그만 뒀으며 현재 해군특수전전단 소속 정휸장교로 복무 중이다.

이상엽 중위는 휴가 기간 중 이상화를 응원하기 위해 부대장 승인 아래 소치로 떠났지만, 여자친구 이상화에게 부담을 안길 것을 염려해 지난 12일 500m 경기가 끝날 때 까지 만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이상화는 자신의 미니홈피에 이상엽 중위와의 커플 사진을 공개하며 “너와 함께 한다는 것은 나에게 치명적인 힘이다”라는 글을 남겨 화제를 모은 바 있다.

한편 이상화는 13일 밤 11시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1000m에 출전해 또 한 번 메달사냥에 나선다.

사진 = 서울신문DB (이상화 애인)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