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오지호, 4월 결혼…비공개 결혼식 이유 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조각미남’ 오지호, 4월 결혼…비공개 결혼식 이유 왜?

‘원조 조각미남’ 배우 오지호가 오는 4월 결혼식을 올린다.

오지호는 최근 3세 연하의 일반인 여자친구와의 교제 사실을 밝혔다. 오지호는 오는 4월 12일 신라호텔에서 이 여자친구와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다. 오지호의 결혼식은 양가 친인척 및 지인들만 참석한 가운데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이다.

오지호는 소속사를 통해 “평생 함께하며 아껴줄 사람을 만나게 됐다. 서로 아끼고 이해하며 사랑으로 보듬어 줄 것을 여러분 앞에 약속드린다. 행복하게 잘 살 수 있도록 격려와 응원 부탁 드린다”고 입장을 밝혔다.

한편 오지호는 현재 영화 ‘발칙한 그녀, 까칠한 그놈’ 촬영 중이다. 현재 방영 중인 OCN드라마 ‘귀신보는 형사 처용’ 촬영은 이미 마쳤으며, 영화 ‘발칙한 그녀, 까칠한 그놈’ 촬영이 결혼식 전 끝난다.

따라서 오지호는 영화 촬영이 끝난 후 결혼 준비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