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나홀로 산다 노홍철, 형 노성철 위해 깜짝 이벤트…형제애 감동적이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방송인 노홍철이 형 노성철을 위해 생애 첫 스카이다이빙에 도전했다.

노홍철은 14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 형 노성철의 히말라야 영상편지에 화답하기 위해 이벤트를 계획했다.

노홍철은 “평소 형과 영상편지를 자주 하냐”는 제작진의 질문에 “우리 형제가 독특해보일 지 모르겠지만 연말이나 새해마다 특별한 이벤트를 한다”면서 “번지점프, 템플 스테이, 손 편지 등의 이벤트를 한다. 그런데 몇 번 답장을 못 한 게 있어서 이번엔 강도를 높여 스카이다이빙에 도전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노홍철은 스카이다이빙 도전에 앞서 “노성철! 노홍철! 우리 형제 파이팅!”이라고 외치며 헬기에 올라탔다.

노홍철은 헬기에 올라타자 바짝 긴장한 모습을 보였지만 뛰어내리기 전 형 노성철을 향해 “정말 많이 떨리고 무서운데 형에게 보여줄 아름다운 풍경이 펼쳐질 걸 알기 때문에 이겨낼 거야. 우리 앞으로 서로에게 더 힘이 되자”고 메시지를 남긴 뒤 힘차게 뛰어내렸다.

노홍철은 3000m 상공에서 “형이 내 형인 게 정말 좋고 감사해”라며 형 노성철을 향한 애틋한 마음을 드러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