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홍진호, 임요환 부인 김가연 때문에 기립…논란에 한 해명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홍진호, 임요환 부인 김가연 때문에 기립…논란에 한 해명이

‘나 혼자 산다’에 출연 중인 전 프로게이머 홍진호가 임효환과 임요환의 아내 김가연이 출연했다.

14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는 홍진호의 동네 친구 프로그래머 이두희와 슈퍼주니어 김희철이 함께 식사를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식사 자리에는 프로게이머 임요환까지 자리했고, 곧이어 임요환은 아내 김가연의 전화를 받았다.

김가연의 전화를 받는 임요환에 홍진호는 “무섭다”며 말문을 열었고 이어 등장한 김가연에 이두희는 저절로 기립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하지만 홍진호는 방송 직후 자신의 트위터에 “재밌게 보셨나요~중간에 제가 가연이 누나에 대해 한 얘기는 워낙 친하다보니 약간 오버해서 말한 게 지금 좀 화근이 된 것 같아요”라는 글을 올렸다. 홍진호는 또 “제가 제 친분만 생각해서 말한게 오해를 부른 것 같네요! 죄송합니다. 오해들은 접어주세요! 늦은시간 즐거운 새벽 되시고요”라고 썼다.

한편, 이날 김가연은 임요환에 “여보, 뭐 먹을래요?”라고 물으며 주변의 부러운 눈길을 한눈에 받았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