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드림팀 천이슬, 이창명 독설 화제 ‘과거 19금 화보보니..단순 질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창명이 천이슬과 양상국의 연애 소식에 독설을 날렸다.

16일 방송된 KBS2 ‘출발 드림팀2’은 미녀 드림팀과 다국적연합팀의 승부가 펼쳐졌다. 이날 본격적인 승부를 앞두고 진행된 인사시간에서 천이슬은 부산 아가씨로 인사를 건넸다.

이날 방송에서 천이슬은 어색한 부산 사투리로 안방에 웃음을 안겼다. MC 이창명은 그에게 사투리를 지적하며 “부산을 떠난지 3년 됐는데, 3년 만에 부산 사투리를 다 잊어 버렸냐. 고향을 등진 천이슬이다”고 구박했다.

이어 김지민이 “천이슬은 양상국 여자친구다”고 말하자 이창명은 천이슬에게 얼마나 만났냐고 물었다. 천이슬이 “3~4개월 정도 만났다”고 말하자 이창명은 “3~4개월 사귄 것은 사귄 것 도 아니다. 곧 헤어질 것”이라고 독설을 날려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드림팀’에는 개그맨 김지민 안소미, 가수 레이디제인 김소정 NS 윤지 예나(원피스) 지수(타히티) 방송인 천이슬이 드림팀으로, 아비가일 따루 브로닌 리에 차오루(피에스타) 민트(타이니지) 푸니타 굴사남이 다국적 연합팀으로 함께 했다.

사진 = KBS2 (천이슬)

김채현 기자 c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