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고은-이민기 ‘몬스터’ 파격 포스터, 심의반려 이유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고은-이민기 ‘몬스터’ 파격 포스터 공개…심의반려 이유는?

배우 김고은과 이민기가 주연을 맡은 영화 ‘몬스터’의 스페셜 포스터가 눈길을 끌고 있다.


롯데엔터테인먼트는 17일 김고은이 자신의 동생을 죽인 살인마 이민기의 목을 조르고 있는 모습이 담긴 ‘몬스터’의 포스터를 공개했다. 이날 공개된 김고은과 이민기의 ‘몬스터’ 스페셜 포스터는 심의 반려된 것이다.

극중에서 태수 역을 맡은 이민기는 광기어린 눈빛과 함께 입꼬리가 살짝 올라간 소름 끼치는 표정으로 냉혹한 살인마 캐릭터를 완벽하게 표현했다. 이민기와 함께 주연을 맡은 김고은 역시 태수에게 자신의 동생을 잃은 복순 역을 분노와 살기 어린 표정으로 연기했다.

이민기와 김고은의 파격 변신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몬스터’는 피도 눈물도 없는 살인마 태수와 그에게 하나뿐인 동생을 잃은 미친 여자 복순의 끝을 알 수 없는 맹렬한 추격을 그린 스릴러로 다음달 13일 개봉된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