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왕가네 30년후, 강예빈도 백발 할머니 ‘미모+글래머 그대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왕가네 30년후’ 결말이 화제다.

지난 16일 KBS 2TV 주말 인기 드라마 ‘왕가네 식구들’이 막을 내렸다. 이날 방송에는 모든 가족들이 행복한 결말을 맞는 30년 후의 모습이 그려졌다. 집안의 가장 고령인 안계심(나문희 분)을 비롯해 젊은 배우들이 모두 노인 분장을 하고 등장했다.

무려 30년이라는 시간을 뛰어 넘는 타임 워프 설정이 드라마에 등장한 것은 역사상 전무한 일이다.

30년 후로 설정된 이날은 왕광박(이윤지 분)의 환갑잔치였다. 한자리에 모인 가족들은 마지막으로 가족사진을 찍으며 해피엔딩을 맞았다.

왕가네 30년 후 결말에 대해 만족스럽다는 반응도 있었지만 시간을 뛰어넘어 모든 갈등을 해소시켜버린 설정이 너무 비현실적이라는 지적도 있다.

‘왕가네 30년후’ 반응을 접한 네티즌은 “왕가네 30년후 어이없다” “왕가네 30년후..진짜 황당한 엔딩이네” “왕가네 30년후..나름 스타일이 다 살아있다” “왕가네 30년후..강예빈은 세월이 흘러도 예쁘네”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왕가네 식구들 후속으로는 이서진 김희선 주연의 ‘참 좋은 시절’이 방송된다.

사진 = KBS 2TV (왕가네 30년후)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