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여자 쇼트트랙 3000m 계주’ 중국 실격 이유, 안톤오노가 한말? ‘경악’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중국 실격이유’

여자 쇼트트랙 3000m 계주에서 우리나라와 마지막까지 경합을 벌이던 중국 여자대표팀이 실격을 당했다.

18일(현지시각) 소치 해안 클라스터 올림픽파크 아이스버그 스케이팅 팰리스에서 열린 ‘2014 소치 동계올림픽’ 여자 3000m 계주 결승전에서 한국 쇼트트랙 여자 대표팀은 중국, 캐나다, 이탈리아와 금메달을 두고 경합을 벌였다.

레이스 내내 중국과 치열하게 1, 2위를 다투던 한국 대표 팀은 마지막 반 바퀴를 남겨놓고 심석희가 중국 선수를 추월, 짜릿한 역전극을 선보이며 우승을 차지해 박승희 심석희 조해리 김아랑 공상정 선수가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중국은 두 번째로 결승선을 통과했지만 패널티를 받아 실격패를 당했다. 심판진이 두 바퀴를 남겨놓고 마지막 주자로 교대하는 과정에서 중국 대표 저우양이 주로를 벗어나지 않고 심석희의 진로를 방해했다고 판단한 것. 트랙 안에 있던 저우양 뒤에는 박승희의 터치를 받고 마지막 질주를 준비 중인 심석희가 있었다.

중국이 실격으로 뒤로 밀리면서 캐나다가 은메달을 차지했고 레이스 도중 넘어져 가장 늦게 경기를 마친 이탈리아가 행운의 동메달을 차지했다.

이에 대해 중국의 리옌 코치는 “이해할 수 없다”며 “저우양이 리젠러우와 교체할 때 트랙에서 한국 선수를 방해했다는 판정이지만 두 선수 사이에 간격이 2~3m로 충분했고 교대한 선수는 트랙에 남아있을 수 있다”고 주장했다. 반면 저우양 선수 본인은 “나와서는 안 될 실수였다”며 주로방해를 인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소치 동계올림픽의 미국 NBC 쇼트트랙 해설위원으로 나선 전 쇼트트랙 미국 대표 아폴로 안톤 오노 역시 “쉽지 않은 결정이겠지만 정확한 판정”이라며 한국 팀의 승리를 인정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안톤 오노는 지난 2002년 솔트레이크시티 동계 올림픽 쇼트트랙 남자 1500m 결승전에서 ‘할리우드 액션’으로 1위를 달리고 있던 김동성을 실격시키고 금메달을 차지해 한국 팬들의 원성을 산 바 있다.


여자 쇼트트랙 3000m 계주 중국 실격 이유에 대해 네티즌은 “여자 쇼트트랙 3000m 계주 중국 실격 이유..안톤오노가 달라졌어요”, “여자 쇼트트랙 3000m 계주 중국 실격 이유..합당하다”, “여자 쇼트트랙 3000m 계주 중국 실격 이유..중국 실격 안됐어도 우리는 당당한 금메달”등 반응을 보였다.

사진 = 방송 캡처 (여자 쇼트트랙 3000m 계주 중국 실격 이유)

온라인뉴스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