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성현아 재판, 성매매 혐의 재판..5분만에 끝 ‘결과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성현아 재판’

미스코리아 출신 배우 성현아가 개인 사업가와 만나 3회에 걸쳐 5000만원을 받고 성매매를 했다는 혐의를 받고 있다. 검찰에 따르면 성현아는 2010년 2~3월에 걸쳐 성매매를 한 혐의다.

19일 수원지법 안산지원에서 성현아의 첫 공판이 열렸다. 비공개로 진행된 재판에서 성현아는 뿔테 안경을 끼고 묵묵부답으로 일관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성현아는 2010년 2월 이혼을 하고 3개월만인 5월 6세 연상 사업가과 재혼했다. 2012년 8월 첫아들을 출산한 성현아는 최근까지도 결혼생활을 잘 유지해온 것으로 알려져 안타까움을 주고 있다.


사진 = 방송 캡처 (성현아)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