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태연 윤아 서현 응원, 서현 한복입고 뭐하는 거지? ‘끈끈한 우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태연 윤아 서현 응원’ 모습이 화제다.

걸그룹 소녀시대의 멤버 태연은 지난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직접 올린 사진을 통해 팬들에게 안부를 전했다.

태연은 “서현이 목소리 정말 좋아. 이제 서현이만 보면 아련 터질 듯. 장하다 우리 막내! 좋은 공연 보여줘서 고마워 아기야”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에는 최근 뮤지컬 ‘해를 품은 달’에 출연하고 있는 서현의 모습과 태연, 윤아의 모습이 담겨있다. 특히 한복을 입은 서현은 카메라를 응시하며 특유의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지난 18일 서현 역시 자신의 트위터에 “꺄아~ 오늘 공연엔 예쁘고 사랑스러운 자랑스러운 두 언니들이 보러왔어요. 내 언니 우리언니 태연언니 윤아 언니. 언니들 덕분에 배우 분들께 고맙다는 얘길 수없이 들었어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태연 윤아 서현 응원’ 사진 속 서현은 뮤지컬 의상을 입고 팔을 벌리며 서있으며 이런 서현을 가운데 두고 태연과 윤아가 양 옆에 서서 깜찍한 포즈를 하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태연 윤아 서현 응원’ 소식에 네티즌들은 “태연 윤아 서현 응원, 정말 핫하다” “태연 윤아 서현 응원..소녀시대 앨범 벌써부터 기대된다” “태연 윤아 서현 응원, 소녀시대는 언제나 밝아서 좋아” “태연 윤아 서현 응원..나도 해를 품은 달 보러가야지”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서현은 뮤지컬 ‘해를 품은 달’에서 여자 주인공 ‘허연우’역을 맡아 열연 중이다.

사진 = 태연 인스타그램, 서현 트위터 (태연 윤아 서현 응원)

김채현 기자 c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