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최강창민 문가영 미술실 첫 키스신, 처연한 눈물 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최강창민 문가영 첫 키스 장면이 눈길을 끌고 있다.

21일 밤 11시 첫 방송을 앞둔 Mnet 드라마 ‘미미’에서 최강창민 문가영 미술실 키스 장면이 공개된 것.

공개된 스틸은 고등학생 최강창민과 문가영이 미술실에서 은밀하게 나누는 첫 키스 장면. 특히, 처연하게 눈물을 흘리는 최강창민의 모습에 이들의 관계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최강창민 문가영 미술실 첫 키스신은 앞서 제작발표회에서 최강창민이 가장 애착이 가는 장면으로 꼽기도 했다.

제작진은 “미술실 키스신은 이틀에 걸쳐서 촬영됐다”며 “첫 날은 서로의 사랑을 느껴가는 눈빛 연기에 중심을 두어서 촬영했으며 둘째 날은 키스 후의 애틋한 감정 변화에 중점을 두어 촬영했다. 둘의 감정이 가장 직접적으로 표현되는 장면이라 스탭 모두 숨을 죽이며 촬영했다”고 전했다.

첫사랑을 소재로 현실과 판타지가 혼재된 독특한 구성의 신개념 드라마 ‘미미’(연출:송창수,
극본:서유선, 제작:SM C&C)는 동방신기 최강창민과 최근 종영한 ‘왕가네 식구들’ 막내딸 문가영이 주연을 맡은 4부작 기획 드라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