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공회전 과태료 5만원, 내가 평소에 하는 그 행동? ‘공회전이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공회전 과태료 5만원’

환경부는 20일 미세먼지를 줄이고 봄철 황사 등 대기질이 악화되는 것에 대비하기 위해 터미널과 주차장 등을 중심으로 자동차 공회전을 집중 단속 및 계도한다고 밝혔다.

자동차 공회전이란 주행하지 않고 정지한 상태에서 엔진의 시동을 걸어놓은 상태를 말한다.주·정차하고 있는 차량이 공회전을 할 경우 운전자에게 경고를 하고, 경고 이후에도 5분 이상 공회전을 하면 과태료 5만원을 부과한다.


서울시와 대구는 휘발류차와 가스차는 3분 이상 공회전을 하면 과태료 5만원을 부과한다. 서울시는 7월부터 사전 경고 없이 공회전 차량에 과태료 5만원을 부과할 방침으로 알려졌다.

공회전 과태료 5만원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공회전 과태료 5만원..이런 법은 만들어져야한다. 환경을 생각해서라도”, “공회전 과태료가 5만원이나? 주의 해야겠다”, “공회전 과태료 5만원..환경을 생각해도 5만원은 너무 비싸다”, “공회전 과태료 5만원..환경을 생각합시다”등 반응을 보였다.

사진 = 서울신문DB (공회전 과태료 5만원-위 기사와 관련 없음)

온라인뉴스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