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새신부’ 유리, “첫날밤, 기절하지 않도록 노력하겠다” 폭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그룹 쿨의 유리가 첫날밤 계획을 공개했다.

23일 오후 방송된 MBC 연예정보프로그램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지난 22일 오후 진행된 유리의 결혼식이 공개됐다.

이날 유리는 첫날밤 계획에 대해 “신혼 첫날밤은 기절해서 잔다고 하던데요? 피곤해서 잠들지 않을까하는 예감이 든다. 기절하지 않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유리는 새 신랑에 대해서는 “신랑은 자상하고 미국에서 골프 선수로 활동 중이고, 굉장히 좋은 분이다. 내 이상형에 딱 맞는다. 내가 운이 좋은 것 같다”라고 말하며 애정을 드러냈다.


또 유리는 결혼 후의 계획에 대해 “신혼생활은 LA에서 할 예정이고, 잠시 방송활동을 못할 것 같고 신혼에 푹 빠져 지내고 싶다”라고 밝혔다.

한편 쿨 유리는 22일 오후 6시30분 서울 논현동 오리지널 하우스웨딩 공간 빌라드베일리에서 비공개로 결혼식을 올렸다.

온라인뉴스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