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소트니코바 비매너, 도둑이 제 발 저리는 경우? ‘이게 무슨 행동?’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소트니코바 비매너’

러시아 피겨스케이팅 선수 아델리나 소트니코바가 비매너 행동으로 비난을 샀다. 21일(한국시각) SBS 뉴스 홈페이지에는 이날 러시아 소치 아이스버그 스케이팅 팰리스에서 여자 싱글 피겨 프리스케이팅 경기 이후 진행된 공식 기자회견에서 포착된 아델리나 소트니코바의 비매너 행동 영상이 공개됐다.

당시 금메달을 따낸 아델리나 소트니코바가 몇몇 매체의 질문에 답변했고, 은메달을 수상한 김연아 순으로 차례가 진행됐다.


김연아는 은퇴 후 계획에 대한 질문을 받고 대답하던 중 옆자리를 의식하는 듯한 태도를 보였다. 아델리나 소트니코바가 갑자기 기자회견장을 박차고 나가는 돌발행동을 보인 것.

이번 대회부터는 기자회견장에서 자신의 인터뷰를 먼저 끝낸 선수는 양해를 구하고 먼저 빠져나갈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으나, 아델리나 소트니코바의 행동은 통상적인 예의에서 벗어났다는 비난이 쇄도하고 있다.

사진 = 방송 캡처 (소트니코바 비매너)

온라인뉴스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