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톱모델 미란다 커 ‘원더브라’ 한국 모델 발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세계적인 톱모델 미란다 커(Miranda Kerr)가 글로벌 란제리 브랜드 ‘원더브라’의 한국 모델로 발탁돼 화제다.

25일 원더브라에 따르면 미란다 커 라인은 다음달 초 GS홈쇼핑을 통해 공개되며, 이후 전국 원더브라 매장과 각종 광고 매체에서 미란다 커를 만날 수 있다.

미란다 커는 특유의 아찔한 몸매를 통해 원더브라의 모던, 섹시, 컴포터블의 다양한 콘셉트를 완벽 소화했다. 특히 뉴욕에서 진행된 첫 광고 촬영 현장에서 10시간이 넘는 강행군에도 불구하고 스태프들과 한국어로 인사하며 친근한 모습으로 분위기를 주도해 찬사를 받았다는 후문이다.

원더브라는 세계에서 3초에 하나씩 팔리는 제품으로 유명하다. 2009년 5월 한국 론칭 이후 홈쇼핑에서 연일 매진행렬을 기록, 지난해 GS홈쇼핑 500여개 상품 브랜드 중 판매 1위를 기록하며 다양한 연령층의 여심을 사로잡았다.

원더브라는 최근 서울 강남, 신촌 등 주요 핵심상권에 오프라인 유통망을 확대해, 연내 60개의 매장을 오픈 하겠다는 계획이다.

원더브라 관계자는 “미란다 커의 완벽한 보디라인과 그녀 특유의 유쾌하고 섹시한 분위기가 원더브라의 이미지와 잘 맞아 광고 모델로 선정했다”면서 “미란다 커와 원더브라가 만나면서 시너지효과를 발휘해 여성들이 한층 더 볼륨에 자신감을 가질 수 있길 기대한다”고 모델 발탁 배경을 밝혔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