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바람둥이 호날두 사로잡은 여친의 미모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바람둥이’로 유명한 스페인 레알마드리드의 간판 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29)의 마음을 사로잡은 여자친구 러시아 모델 이리나 샤크(28)의 환상적인 몸매가 화제다.

최근 미국 연예매체 스플래시뉴스닷컴은 미국 마이애미 해변에서 이리나 샤크의 모습을 포착해 공개했다. 샤크는 스포츠 브라와 몸매를 그대로 드러낸 요가복을 입고 거리로 나섰다. 그는 군살 없는 완벽한 몸매를 자랑하며 헤드셋을 착용한 채 해변에서 여유있게 조깅을 즐겼다.

이리나 샤크는 2007년 스포츠 일러스트레이티드(SI) 전속 모델을 시작으로 GQ, 게스, 조르지오 아르마니, 빅토리아 시크릿 등 유명 업체의 모델로 활약하면서 일약 스타로 발돋움했다. 2010년 조르지오 아르마니 모델로 발탁된 호날두와 만남을 가진 뒤 곧바로 공식적으로 열애 사실을 인정했다. 다음해는 정식으로 약혼해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