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연아야 스미싱 주의 ‘김연아 빼앗긴 금메달 위로?’ 눌렀다가 “멘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연아야 스미싱 주의’

연아야 스미싱 주의보가 내려졌다.

25일 서울시는 2014 소치 동계올림픽 출전 선수들에게 전달하는 위로 메시지를 가장한 이른바 ‘연아야 스미싱’에 주의를 요하는 ‘민생침해 경보’를 발령했다.

서울시에 따르면 ‘연아야 고마워. 빼앗긴 금메달 저희가 위로 드립니다. 위로금 3만 원’, ‘한국을 응원해주세요. 앱 다운 후 응원 시 100만 원 100% 지급’, ‘소치 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1500m 결승전 판정실수 영상’ 등의 메시지는 스미싱 사기이므로 주의가 필요하다.

‘연아야’ 등으로 시작되는 이러한 메시지에 첨부된 URL로 연결하면 악성 애플리케이션이 설치되고 개인정보 유출까지 이어질 우려가 있다.

연아야 스미싱 피해를 막기 위해서는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설정-보안 항목에서 ‘알 수 없는 출처(소스)’를 체크 해제한 뒤 모바일용 백신 프로그램을 설치하면 된다. 또 평소 모바일 백신 등을 설치해 주기적인 업데이트를 하는 것도 필요하다.

네티즌들은 “연아야 스미싱 주의, 몰랐으면 나도 주소 눌렀을 듯”, “연아야 스미싱 주의, 스미싱의 진화 대박이다”, “연아야 스미싱 정말 주의해야겠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