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홍진경, 별그대 캐스팅 비화 공개…“안재현과 러브라인 있었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홍진경이 밝힌 ‘별그대 캐스팅 비화’가 화제다.

패션모델 출신 방송인 홍진경은 SBS 수목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이하 별그대)’의 캐스팅 비화를 털어놨다.


지난 26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 출연한 홍진경은 “별그대에서 내가 작가에게 제안한 역할은 도민준(김수현)처럼 외계인 역할이었다”면서 “도민준의 누나로 고향별에서 김수현에게 연락하는 장면을 제안했다”고 말했다.

또 홍진경은 “사실은 만화방 홍사장(홍진경)에도 러브라인이 있었다”면서 “그것도 다른 배우를 섭외한 상태였는데 내가 원하니까 감독님이 안재현으로 교체해 주셨다”고 덧붙였다.

홍진경 ‘별그대 캐스팅 비화’를 접한 네티즌들은 “홍진경 ‘별그대 캐스팅 비화’, 그런 뒷얘기가 있었네”, “홍진경 ‘별그대 캐스팅 비화’ 안재현과 러브라인 있었으면 이상했을 것 같다”, “홍진경 ‘별그대 캐스팅 비화’, 홍진경과 안재현 러브라인도 신선했을 듯” “홍진경 ‘별그대 캐스팅 비화’, 안재현이 어떤 반응 보였을까”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