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정재 외모 망언 “걸친 정도…정우성과 비교하면”…‘이정재 으르렁’ 영상 본 반응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이정재가 외모 망언 연예인의 대열을 이어갔다.

이정재는 지난 26일 방송된 SBS ‘한밤의 TV연예’와의 인터뷰에서 “내가 잘생겼다는 생각은 안 한다”고 밝혔다.

이날 이정재는 “내가 잘생겼다는 생각은 안 한다”며 “잘생겼다고 할 수 있는 남자배우들이 있으면 나는 그 밑부분에 살짝 걸쳐있을까 하는 정도다”라며 겸손한 모습을 보였다. 또 절친 정우성과의 외모 비교에 대해서는 “정우성이 훨씬 잘생겼다”고 말했다.


이정재와 정우성은 비슷한 시기 데뷔해 영화 ‘태양은 없다’에 같이 출연했다. 이정재와 정우성은 줄곧 돈독한 우정을 나눠오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영화 ‘도둑들’과 ‘관상’으로 제2의 전성기를 누리는 이정재는 “아무래도 요즘 인기를 실감한다. 팬분들이 좋다고 해주시는 반응들이 많아진 것은 확실하다”고 털어놨다.

이정재는 “어느 팬분이 엑소의 ‘으르렁’과 영화 ‘관상’ 속 나의 등장 신을 편집한 짤막한 동영상을 만들어주셨는데 처음에 보고 정말 많이 웃었다”고 말했다. 이어 “그 신을 굉장히 공들여 찍어주신 감독님과 스태프분들의 노고가 있다. 내 역할은 다른 분들을 빛나게 하는 것뿐이다”라고 덧붙였다.

약 35초 분량의 ‘이정재 으르렁’ 영상은 이정재가 수양대군으로 출연한 영화 ‘관상’에서 이정재와 송강호가 등장하는 장면들을 그룹 엑소의 노래 ‘으르렁’과 합친 것이다.

영상에서는 이정재가 등장하자 놀라는 송강호의 모습에 “숨이 자꾸 멎는다”, 이정재가 다가오는 장면에 “네가 나를 향해 걸어온다” 등 노래 가사와 장면이 절묘하게 맞아 떨어져 웃음을 자아낸다.

‘이정재 으르렁’ 동영상을 접한 네티즌들은 “이정재 으르렁, 재밌다” “이정재 으르렁, 싱크로율이 100%” “이정재 으르렁, 엑소 으르렁이 영화 ‘관상’ OST인 줄 알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