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홍진경 24시간이 모자라, 다리 길이는 승리? ‘선미와 비교해보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홍진경 24시간이 모자라’ 패러디가 화제다.

방송인 홍진경은 지난 26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 스타’에서 가수 선미의 ‘24시간이 모자라’ 무대를 펼쳤다.

이날 홍진경은 “선미에게 직접 무대의상을 공수해 왔다”면서 선미의 의상을 입은 채 무대에 나섰다.

음악이 흘러나오자 홍진경은 선미의 맨발 퍼포먼스까지 선보였다. 하지만 다소 어설픈 춤 실력으로 웃음을 선사했다.


’홍진경 24시간이 모자라’ 방송을 본 네티즌은 “홍진경 24시간이 모자라, 멀리서 보면 선미 같긴 해” “홍진경 24시간이 모자라, 홍진경 몸매는 승리네” “홍진경 24시간이 모자라, 의상은 인정” “홍진경 24시간이 모자라..홍진경 다리 진짜 길다”, “홍진경 24시간이 모자라..역시 모델 출신은 달라”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 = 방송캡처 (홍진경 24시간이 모자라)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