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육감적인 볼륨의 킴 카다시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27일(현지시간) 오스트리아 비엔나에서 열린 ‘오페라 볼’ 행사 방송 중 킴 카다시안이 순서를 기다리고 있다.
사진제공=AP/뉴시스
27일(현지시간) 오스트리아 비엔나에서 열린 ‘오페라 볼’ 행사 방송 중 킴 카다시안이 순서를 기다리고 있다.

사진제공=AP/뉴시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