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228대란, 영업정지 D-1 마지막 보조금 폭탄 “아이폰5S 6만원-노트2 0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iOS7 GM
iOS7이 적용된 아이폰5.
‘228대란’

이번엔 228대란이다.

국내 이동통신 3사가 내달 영업정지를 앞두고 과도한 보조금을 투입해 스마트폰 가격 대란이 또다시 벌어졌다.

228대란은 2월 28일 새벽부터 파격적인 가격으로 최신 스마트폰이 유통되고 있는 상황을 일컫는다. 228대란은 ‘123대란’, ‘211대란’, ‘226대란’에 이어 4번째다.

28일 새벽 올라온 게시물에 따르면 번호이동 고객에게는 삼성전자 갤럭시S4 LTE-A와 LG전자 G2가 각 12만 원, 팬택의 베가 시크릿 업과 베가 아이언 등의 모델이 3만 원에 판매된다. 이통사들이 신규가입자 유치를 위해 정부가 정한 보조금 상한선 27만 원을 넘어서 60~70만 원 대의 보조금을 지원하고 있는 것.

또 다른 카페에서는 아이폰5S를 6만원에, 갤럭시 액티브는 5만원, 노트2는 0원에 판다는 글이 올라오기도 했다.

이동통신 3사는 지난 11일 과도하게 보조금을 투입한 211대란의 여파로 3월부터 최소 45일, 최장 100일에 가까운 영업정지에 들어간다. 이에 사전에 가입자를 최대한 확보하기 위해 마지막으로 보조금을 쏟아 붓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네티즌들은 “228대란 정말 마지막 기회인 듯”, “228대란 스마트폰 바꿔야 하나”, “228대란 벌써 거래 다 끝난 건 아니겠지?”, “228대란 대체 정보 어디서 얻는 거야”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스마트폰 가격 대란 게시물이 올라오는 대표적인 커뮤니티에는 ‘위키폰(http://wikiphone.co.kr), 뽐뿌(http://ppomppu.co.kr), 호갱(http://hogaeng.co.kr) 등이 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