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선미 눈물, 공중파 첫 1위 “매번 2등만 했는데..” 갓세븐 포옹 ‘훈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선미 눈물’

가수 선미가 솔로 데뷔 후 첫 공중파 음악프로그램 1위에 올라 눈물을 쏟았다.

선미는 2일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 지난달 17일 발표한 ‘보름달’로 1위를 차지했다.

선미는 “매번 2등만 해서 아쉬워하는 분들이 많았는데 정말 감사하다. 항상 고군분투하는 팬들, 밤낮으로 고생하는 JYP 분들에게 감사하다”고 인기가요 1위 수상 소감을 전하며 눈물을 흘렸다.

눈물을 흘리는 선미를 소속사 후배인 갓세븐 멤버들이 안아주는 훈훈한 장면이 연출되기도 했다.

네티즌들은 “선미 인기가요 1위 축하한다. 나도 눈물 나올 뻔”, “선미 드디어 1위를 했구나”, “선미 눈물에 갓세븐 위로 훈훈했다”, “선미 보름달, 아직 안 들어봤는데 당장 들어봐야겠다”, “선미 눈물, 그동안 고생했던 일들이 주마등처럼 지나갔을 듯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 = SBS ‘인기가요’ 캡처(선미 눈물)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