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형준 “소이현과 사귀는 것 아니야” 비키니 몸매 아깝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형준 “소이현과 사귀는 것 아니야” 비키니 몸매 아깝네

배우 소이현과 김형준의 열애설이 보도되면서 소이현의 과거 비키니 사진까지 화제가 되고 있다.

3일 스포츠서울닷컴은 소이현과 김형준이 KBS ‘자체발광 그녀’ 종영 이후 연인으로 발전했고, 한 차례 이별을 겪고 다시 만나고 있다고 보도했다. 매체는 김형준 측은 열애 사실을 인정했고 소이현측은 조심스러운 태도를 취하고 있다고 전했다.

하지만 김형준의 소속사는 “김형준과 소이현은 드라마를 함께 하면서 친하게 지내는 선후배 사이일 뿐 연인 사이는 절대 아니다”라고 말했다.

소이현의 소속사 역시 “현재 소이현은 남자친구가 없다. 본인에게도 열애설에 대해 확인했지만, 현재는 만나는 남자가 없다”고 밝혔다.

김형준과 소이현의 열애설이 보도된 뒤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소이현의 미모와 몸매에 대한 글과 사진들이 올라오고 있다. 특히 눈길을 끄는 것은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올라온 ‘소이현의 비키니 사진’이라는 게시물이다. 소이현이 지난 2008년 출연했던 SBS ‘애자언니 민자’의 한 장면으로, 소이현이 붉은색 비키니를 입은 채 선베드에 누워있는 모습이다.

사진 속에서 뽀얀 피부에 청순한 미모가 돋보이는 소이현은 글래머러스한 볼륨 몸매까지 자랑하고 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