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304대란, 아이폰6 디자인 유출? ‘진품 아닐 가능성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304대란이 화제다.

4일(한국시간) 외신은 애플 아이폰6 사진이 유출됐다고 보도됐다. 공개된 아이폰6 사진을 보면 아이폰6에는 양쪽 베젤이 없이 전면 액정으로 돼있다. 이전 모델인 아이폰5S에서 0.3인치 커진 4.3인치다.

일부 매체에서는 유출된 아이폰6 사진이 진품이 아닐 가능성도 높다고 밝혔다. 베젤이 없는 패널은 애플이 테스트를 위해 제작한 프로토 타입일 수도 있다는 것.

이동통신3사 영업정지를 앞두고 보조금 경쟁이 심화될 것이라는 전망이 속속 등장하고 있는 가운데 값싼 휴대전화를 찾는 소비자를 노린 사기가 늘고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304대란’으로 거액의 보조금을 지급하는 것처럼 고객을 끌어들여 할부 원금을 휴대전화 가격 이상으로 책정해 ‘나중에 현금으로 돌려주겠다’고 속이는 일이 많이 발생하고 있다.

한 게시판에는 ‘아이폰5S는 5만 원, 갤럭시 노트3는 10만 원대’에 판매한다는 글이 올라오기도 했다.

그러나 ‘123 대란’, ‘211 대란’과 같은 ‘228 대란’은 실제로 일어나지 않아 혼선을 빚은 바 있다. 실제로 보조금를 지원하겠다는 업체도 없는 것으로 알려져 304대란은 228대란과 301대란에 이어 해프닝으로 끝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304대란에 네티즌들은 “304대란..아이폰6 디자인 공개 대박이다”, “304대란..아이폰6 기다리고 있는데..”, “304대란..나도 핸드폰 한 번 싸게 구입해볼까?”, “304대란..잘 따져보고 사야겠네”, “304대란..이런 대란으로 사기를 칠 수 있다니..”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 = 서울신문DB (304대란)

온라인뉴스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