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보영 어린시절부터 대학시절까지 ‘떡잎부터 남다른 미모+몸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보영 어린시절 대학시절’

배우 이보영의 어린시절, 대학시절 사진이 화제다.

이보영은 3일 방송된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에 출연해 대학시절 이야기와 남편인 배우 지성과의 러브 스토리 등을 공개했다.

이날 제작진은 이보영의 어린시절부터 대학시절 모습 등을 사진으로 선보였다. 이보영은 어린시절부터 남다른 미모를 자랑해 감탄을 자아냈다.

이날 MC 김제동은 “이보영 대학시절 소개팅이나 미팅 때 인기 정말 많았죠?”라고 물었고 이보영은 “대학시절 소개팅이나 미팅 정말 많이 했다”고 답했다.

이보영은 “1주일에 한 번씩 한 적도 있다. 또 9대9미팅도 한 적이 있다”고 화려한 대학시절 미팅 경력을 밝히며 “1대1 미팅이나 그룹 미팅을 가리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유에 대해 이보영은 “그때 한창 남자친구를 사귀고 싶기도 했고 어떻게 만나야 되나 그런 것 때문에 좀 많이 했다. 한창 1~2년은 바짝 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이보영은 몇 번 성공했느냐는 질문에 “성공 딱 한번 있었다”며 “양 보다는 질이 중요한 것 같다”고 말해 또 한 번 현장을 폭소케 했다.

이보영 어린시절, 대학시절 모습이 화제가 되며 과거 노출 사진도 눈길을 끌고 있다. 사진 속 이보영은 핫팬츠 차림에 런닝셔츠를 벗다가 카메라를 보고 기겁하는 모습. 탄력 있는 몸매가 청순한 미모와 대비돼 시선을 사로잡았다.

네티즌들은 “이보영 어린시절 정말 예쁘네”, “이보영 어린시절부터 대학시절까지 정말 인기 많았을 듯”, “이보영 대학시절 미팅한 남자들 부럽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 = SBS(이보영 어린시절 대학시절)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