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혜리 잠실여신, “남학생들이 나 때문에 패싸움까지..” 어땠길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혜리 잠실여신 사진이 화제다.

걸그룹 걸스데이 혜리가 MBC 뮤직 ‘피크닉라이브 소풍’에 출연해 “학창시절 잠실 여신이었다. 남학생들이 나 때문에 패싸움까지 했다”고 밝혔다.

함께 출연한 걸스데이 멤버 소진은 “혜리가 학창시절 자칭 타칭 ‘잠실여신’으로 불리웠다고 들었다”라고 말했다.

이에 혜리는 “지금도 동창들이 모이면 하는 이야기가 있다. 학창시절 나 때문에 학교 대 학교 남학생들의 패싸움이 벌어졌다”며 “바로 영화 ‘늑대의 유혹’의 한 장면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혜리의 졸업 앨범 사진이 공개되며 ‘잠실 여신’ 시절 모습이 공개됐다.


졸업앨범 속 혜리는 긴 머리를 늘어트리고 커다란 눈망울을 자랑했다. 청순한 외모에 뽀얀 피부, 청초한 모습이 여신 자태를 인증했다.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혜리 잠실여신)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