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코 타이핑 신기록, 47.44초에 103개 알파벳 입력 ‘인간 딱따구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코 타이핑 신기록’

최근 온라인 게시판에는 ‘코 타이핑 신기록’이라는 제목을 가진 동영상 한 편이 올라왔다.

공개된 ‘코 타이핑 신기록’ 영상에는 인도 출신의 쿠르쉬드 후사인이 코로 타자를 눌러 문서를 작성하는 모습이 담겨 있다. 그는 47.44초에 103개의 알파벳을 입력해 세계 신기록을 달성했다.

쿠르쉬드 후사인은 기록 경신을 위해 타이핑 훈련을 매일 6시간 동안 한 것으로 전해졌다.

‘코 타이핑 신기록’ 영상을 본 네티즌은 “코 타이핑 신기록..잉여인간인가?”, “코 타이핑 세계 기록. 대단하다”, “코 타이핑 신기록..도대체 왜 코로 치는 거지?”, “코 타이핑 세계 기록..하나라도 세계 최고인 게 어디야”, “코 타이핑 신기록..뭐 하는 사람이지?”등 반응을 보였다.


사진 = 영상 캡처 (코 타이핑 신기록)

온라인뉴스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