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식샤를 합시다’ 윤두준, 윤소희와 기습키스…이수경 이어 “복 터졌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식샤를 합시다’ 윤두준, 윤소희와 기습키스…이수경 이어 “복 터졌네”

연기 도전에 나선 비스트의 멤버 윤두준이 배우 이수경, 윤소희와 잇따라 키스신을 선보였다.


6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드라마 ‘식샤를 합시다’에서는 윤두준(구대영 역)과 윤소희(윤진이 역)가 키스를 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윤소희는 팔 부상을 당한 윤두준을 위해 팔걸이를 직접 만들어 선물했다. 그러면서 선물에 대한 보답을 달라며 윤두준에 기습키스를 전했다.

윤두준은 윤소희의 기습키스에 놀라 어깨를 밀치며 거부 의사를 전했다. 윤두준의 행동에 윤소희는 상처받은 표정으로 “미안하다”며 사과했다.

앞서 윤소희는 윤두준과 이수경(이수경 역)이 키스하는 모습을 목격했다. 윤두준이 이수경에게 포장마차에서 기습키스로 마음을 전하는 것을 본 것. 이에 윤소희는 윤두준과 이수경 사이를 질투하는 모습을 보였다.

한편 이날 윤두준과 이수경은 손을 잡으면서 서로에 대한 마음을 확인했다.

방송을 본 네티즌들은 “‘식샤를 합시다’ 윤두준-윤소희-이수경, 삼각관계 되는 건가”, “‘식샤를 합시다’ 윤두준-윤소희-이수경, 안타까운 상황이다”, “‘식샤를 합시다’ 윤두준-윤소희-이수경, 두 여자와 키스 부럽다”, “‘식샤를 합시다’ 윤두준-윤소희-이수경, 흥미진진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